당신의 / 삶을 / 즐겁고 / 풍요롭게

물류뉴스

물류뉴스

Home > 고객센터 > 물류뉴스

게시글 검색
세탁특공대 운영사 워시스왓 175억원 투자 유치
관리자 추천수:0 124.111.208.147
2021-06-09 10:43:22

세탁특공대를 운영하는 워시스왓은 시리즈B 라운드에서 175억원 규모 투자를 유치했다고 밝혔다. 이번 투자에는 기존 투자자들과 함께 UTC인베스트먼트, 기업은행, KB증권, ES인베스터, T인베스트먼트 등이 참여했다. 누적 투자유치액은 약 277억원이다.

2015년에 설립된 워시스왓은 남궁진아·예상욱 공동대표를 필두로 쿠팡 초기 멤버 출신들이 의기투합한 스타트업이다. 세탁특공대는 "새벽에 옷을 수거해, 이틀 뒤 문앞에 깨끗하게 세탁된 옷을 배송해주는 서비스를 제공한다"면서 "서울 강남에서 시작해 현재는 서울 전역과 고양, 성남, 광명, 안양, 의왕, 수원 등 경기도권까지 서비스 범위를 넓혔다"고 말했다. 창업 이후 연평균 200% 성장률을 기록하며 현재 월 30만점이 거쳐가고 있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세탁특공대는 이번 투자를 발판으로 수도권 전역 확장과 더불어 스마트팩토리 오퍼레이팅 시스템을 고도화하고 매달 쌓이는 수십만 점의 의류 정보에 대한 데이터 마이닝을 본격화 한다는 계획이다.

남궁진아 공동대표는 "세특은 세탁을 기반으로 옷을 사고, 입고, 보관하고, 버리는 의(衣)생활을 혁신해 옷장도 드레스룸도 없는 세상을 만드려는 팀이다. 이번 투자 유치를 통해 이 꿈에 한 걸음 더 다가갔다고 생각한다"며 "고객님들의 일상에서 세탁 노동을 지워낼 때까지 더욱 저렴하고 합리적인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계속 정진하겠다"고 덧붙였다.

[이상덕 기자]

세탁특공대, '세탁 없이 한달 살기' 홈캉스 이벤트 진행 (edaily.co.kr)

댓글[0]

열기 닫기